프레스룸

게시판 상세 – 제목, 등록일, 조회수, 작성자의 정보와 인쇄, 공유, 내용, 첨부파일 제공
[엄마가 뭐길래] 안정환과 리원 부녀 '눕방의 정석' 선보이다!

2016.06.02

  • 페이스북
  • 트위터

안정환-안리원 부녀 눕방의 정석이런 모습 처음이야~

     

 

오늘(5) 11시에 방송되는 TV조선 <엄마가 뭐길래>에서 안정환이 소파와 혼연일체 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낸다.

 

안정환은 2002년 한·일 월드컵에서 반지 키스 세레머니를 하던 낭만적인 안느의 모습은 온데간데 없고, 소파에 누워 손 하나 가딱하지 않으면서 아내 이혜원에게 잔소리만 늘어놓는 모습을 보인다.

 

이혜원은 축구 선수로 뛸 때 집에서 쉬게 했다. 그게 버릇이 된 것 같다. 이제 은퇴도 했으니 나도 대접받으며 살고 싶은데 내가 버릇을 잘못 들인 것 같다며 하소연한다. 안정환의 예상 밖 모습에 당황한 강주은과 조혜련은 너무 의외다. 테리우스 안정환이 집에서 저런 모습이라니 믿을 수 없다는 반응을 보인다.

 

설상가상으로 딸 리원이도 아빠의 모습을 그대로 닮아 학교에서 돌아오자마자 침대에 눕는 모습을 보여 엄마 이혜원의 화를 돋운다.

 

눕는 모습까지 꼭 닮은 안정환-안리원 부녀의 붕어빵 눕방은 오늘(5) 11TV조선 <엄마가 뭐길래>를 통해 공개된다.(


(배포일 2016.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