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레스룸

게시판 상세 – 제목, 등록일, 조회수, 작성자의 정보와 인쇄, 공유, 내용, 첨부파일 제공
[마이웨이] 배우 김혜자 “담배를 멋으로 피우진 않았다”

2016.08.21

  • 페이스북
  • 트위터

배우 김혜자 담배를 멋으로 피우진 않았다

 


국민배우 김혜자가 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를 통해 34년간 피워온 담배에 대한 진솔한 고백과 금연하게 된 계기를 밝힌다.

 

김혜자는 담배를 좋아했다. 맡은 역할이 이해되지 않아 고민될 때, 너무 답답할 때 담배를 피우면 좀 나아지더라 그렇게 조금씩 피우던 것이 34년이 흘렀다. 절대 담배를 단 한 번도 멋으로 피우진 않았다. 담배를 좋아했다라고 애연가 시절을 떠올렸다.

 

하지만 어느 날 갑자기 좋아했던 담배를 피우는데 맛이 정말 괴상하고 마시던 커피 맛까지 이상하게 느껴졌다. 혹시 내가 죽을병에 걸렸을까 싶어 딸에게 이야기를 하니 갑자기 막 울더라라고 말하며 딸이 매일 새벽에 엄마는 담배가 몸에 해로운지 모르니 끊을 수 있게 도와주세요라고 기도를 했다고 하더라. 딸 덕분에 금단현상도 없이 금연을 한 셈이라고밝히며 엄마를 향한 딸의 지극한 사랑의 힘으로 34년 동안 놓지 못했던 담배를 끊을 수 있었던 사연을 이야기한다.

 

김혜자는 당시 최불암이 금연에 성공한 나에게 김혜자 독하다라고 말했다. 내가 담배를 끊게 한 공신은 따로 있는데라며 딸에 대한 고마움을 표현한다.

 

배우 김혜자의 모든 것이 최초로 공개되며 화제를 일으키고 있는 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 ‘배우 김혜자 226일 밤 950분에 방송된다.()


(배포일 2016. 6. 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