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레스룸

게시판 상세 – 제목, 등록일, 조회수, 작성자의 정보와 인쇄, 공유, 내용, 첨부파일 제공
[마이웨이] 배우 이승연, 방송 최초 사건 관련 심경 고백

2016.08.21

  • 페이스북
  • 트위터

배우 이승연, 방송 최초 사건 관련 심경 고백


  

배우 이승연이 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에 출연해 방송 최초로 지난 프로포폴 사건 당시의 솔직한 심경을 고백한다.

 

1992년 제36회 미스코리아 선발대회 미()로 데뷔해 국민적인 사랑을 받으며 단숨에 톱스타 반열에 올랐던 이승연은 위안부 화보 파문을 비롯해 프로포폴 사건까지 겪으며 대중들의 기억 속에서 사라져갔다.

 

이승연은 살면서 언제가 가장 힘들었냐는 질문에 최근 있었던 사건이 제일 힘들었다. 내 인생의 고비였다3년 전 프로포폴 사건을 언급하고 힘들었지만 심적으로 얻은 것도 많았다. 가족이 있어 굳건히 버틸 수 있었다며 가족에 대한 애틋함을 드러낸다.

 

올해 나이 49세로 초등학교 1학년 딸아이를 키우고 있는 이승연은 먼 훗날 딸이 엄마는 왜 그렇게 사람들한테 욕을 먹어?’라고 물어보면 많이 슬플 것 같다고 말하며 대중들에게 건강한 모습을 보이고 싶다, 그 때까지는 조금 더 시간이 필요하겠지만 있는 그대로의 모습을 알아봐주셨으면 좋겠다고 이야기하며 눈물을 흘린다.

 

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는 스타와 셀럽들의 인생이야기를 진솔하고도 담백하게 전달하는 신개념 인물 다큐 프로그램으로 10일 밤 950뷴 방송될 이승연 편은 배우로서 여자로서 또 엄마와 딸로서 겪은 곡절과 사연을 방송 최초로 털어놓는다. 10일 밤 950분 방송. ()


(배포일 2016.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