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레스룸

게시판 상세 – 제목, 등록일, 조회수, 작성자의 정보와 인쇄, 공유, 내용, 첨부파일 제공
[원더풀데이] 노사연 “사랑은 줄다리기·· 3일이 3년 같은 시간이었다"

2017.07.06

  • 페이스북
  • 트위터

TV조선 <원더풀데이>

노사연 사랑은 줄다리기··· 3일이 3년 같은 시간이었다

 

 

 

오늘(25) 11시 방송되는 TV조선 <원더풀데이>에서 노사연이 이무송과의 러브스토리를 공개한다.

 

노사연은 이무송 전에 누군가를 제대로 만나본 적이 없다. 자의에 의해서가 아니라 타의에 의해 정숙한 여인이었다수영장에서 이무송을 보고 첫눈에 반했다고 고백한다.

 

이를 듣던 <원더풀데이> 패널 한영은 이무송이 노사연과의 결혼을 되돌릴 수 있다면 수영장 물을 원샷하겠다라고 말했다는 기사를 본 적이 있다고 말하자 나도 그 얘길 들었다. 결혼 전에는 내가 이무송한테 계속 들이대니까 이무송이 나 미국에 애 있다고 거짓말한 적도 있다고 말한다.

 

이어 “2년 동안 연애를 했는데 스킨십도 안하고 너무 나만 좋아하는 것 같아서 헤어지자 했더니 반지를 주며 청혼하더라. 그 때 사랑은 줄다리기라는 걸 깨달았다. 반지를 받은 후 여자는 무조건 튕겨야한다는 말이 떠올라 이무송한테 ‘3일간 여유를 달라고 말했다. 3일이 정말 3년같은 시간이었다고 말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든다.

 

노사연의 유쾌 통쾌한 이무송과의 러브스토리는 오늘(25) 11TV조선 <원더풀데이>에서 확인할 수 있다. ()


[배포일 2016.10.25]